FTA전략 자동차업계 해외 수출 증가로 인재 수요 발생

한국 경제는 국내 수요의 침체로부터 서서히 벗어나고 있는 동시에, 경제를 견인해 온 자동차를 비롯한 수출 산업을 뒤에서 한번 더 밀어 주는 외수 활성화를 위한 정책이 추진되고 있습니다.

한국 정부가 금융 완화에 따른 투자 수요 확대, 원화 약세 유도와 함께 추진하고 있는 것이 관세 철폐를 주된 내용으로 하는 자유무역협정(FTA)입니다.

 

 

영어권에서의 FTA 협상이 진전을 보이고 있는 배경

한.미 FTA 체결은 국내 시장에 높은 경제 파급효과를 불러왔으며, 이로인해 한국의 주가지수도 상승세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국내 건설 공사 수주액은 과거 최고 수준을 기록하였으며, 부동산시장도 아파트 매매건수가 전달에 육박하는 추세로 증가하는 등, 한국 경제 전체가 회복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이러한 수출 증가 정책과 경기 회복 기조를 바탕으로 한국의 자동차 관련 기업을 비롯한 글로벌 기업이, 해외시장에서의 시장 점유율 확대를 위한 투자를 추진하고 있어, 취급 제품에 관한 높은 전문성과 폭 넓은 경험을 지닌 인재를 중심으로 국내외를 불문하고 구인 양상이 활발한 변화를 보일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자동차업계가 해외 전개를 위한 인재 획득에 착수

지금까지 국내 기업에서는 성장을 견인하는 수출 산업에 적합한 스킬을 지닌 인재가 높은 평가를 받는 경향이 강했습니다. 그리고 앞으로도 특히 자동차 제조회사나 부품 제조회사, 전기메이커 등에 있어서FTA, TPP체결 국가를 타겟으로 하는 제품 개발, 마케팅 등의 업무를 담당할 인재의 수요가 높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미국, 영국, 오스트리아, 캐나다, 뉴질랜드와 FTA로 맺어진 영어권 시장의 존재감이 점점 커지고 있는 가운데, 영어 실력을 갖춘 인재에 대한 수요도 높아질 것입니다. 

국내기업으로의 전직을 고려할 때에는 무역 대상 국가, 지역의 시장에 맞춰 어떤 스킬이 요구되고 있는가 하는 점에 대한 분석과 자신의 스킬 체크를, 어학 능력의 향상과 더불어 행할 필요가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또한 영업(마케팅)구인 상황 등에 대해서는 여기를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Validation messages:
  • "Link to (Hyperlink)" property is incorr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