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디지털 시장의 영업 및 마케팅 분야 채용 수요 증가

blue-escalator

모바일과 게임 업계의 견조한 흐름과 함께 국내외 고객의 성향을 분석하고 수요 동향을 파악하기 위한 디지털 영업 및 마케팅 담당자에 대한 구인활동이 눈에 띄게 증가하고 있습니다.

 

 

 

인도시장을 노리는 삼성, 정부는 게임 산업 지원

수출 산업이 국내 경제를 견인하는 구조로 되어 있는 한국에서는 오랜 기간 내수 부족 상황이 지속되고 있어, 국내.외 시장의 철저한 분석과 신제품 투입의 적절한 시기에 대한 분석이 중요시 되고 있습니다. 이에, 빅 데이터를 활용한 시장 분석, 포지셔닝, 타겟팅을 파악한 광고 전략 등의 경험이 있는 인재를 채용하려는 현상이 두드러질 것으로 보입니다. 

예를 들어, 애플의 iOS, 구글의 안드로이드를 잇는 운용 시스템로 타이젠 개발을 추진 중인 삼성은 최근 인구 12억 명의 거대 시장인 인도에서 타이젠을 탑재한 저가 스마트폰을 발매하였습니다. 이에 스마트폰 시장의 폭발적인 확대가 예상되는 인도에서 향후 운용 시스템의 점유율 경쟁구도의 전개가 주목됩니다. 

이러한 움직임으로 볼 때 2015년 이후에도 스마트폰과 게임 관련 기업의 구인활동이 더욱 활발해 질 전망이며, 엔지니어와 프로그래머에 대한 수요 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확산되는 정보망을 활용한 마케팅 활동에 따라 그 승패가 나뉜다고 할 수 있는 디지털 분야의 마케팅 구인의 수요 또한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 됩니다. 

 

한국의 디지털 마케팅 시장에서 요구되는 자격요건

한국은 물론 미국 그리고 최근 스마트폰 업계에서 주목하고 있는 인도시장에서도 힘을 발휘할 수 있는 높은 수준의 영어 실력이 요구되고 있습니다. 

이와 더불어, 전세계로 퍼져나가는 디지털 제품과 소프트웨어에 대한 수요를 파악하는데 필요한 일본어와 아시아 각국 언어, 구미 각국의 언어 스킬이 높은 다개국어를 구사하는 인재에 대한 평가가 더욱 높아질 것으로 예상이 됩니다.

 

영업 및 마케팅관련 최신 채용 시장에 대한 정보는 여기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Validation messages:
  • "Link to (Hyperlink)" property is incorrect